명시‎ > ‎북미‎ > ‎미국‎ > ‎

한 가지 기술 - 엘리자베스 비숍

게시자: 성우넷, 2018. 7. 17. 오후 10:22   [ 2018. 7. 17. 오후 10:23에 업데이트됨 ]




잃는 기술을 숙달하긴 어렵지 않다.
많은 것들이 상실의 각오를 하고 있는 듯하니
그것들을 잃는다 하여 재앙은 아니다.

매일 뭔가 잃도록 하라. 
열쇠를 잃거나 시간을 허비해도 그 낭패감을 잘 견디라.
잃는 기술을 숙달하긴 어렵지 않다.

그리고는 더 많이, 더 빨리 잃는 법을 익히라.
장소든, 이름이든, 여행하려 했던 곳이든 상관없다. 
그런 건 아무리 잃어도 재앙이 아니다.

난 어머니의 시계를 잃었다. 
또 보라! 좋아했던 세 집에서의 마지막, 아니 마지막의 다음마다 같은 집을 잃었다.
잃는 기술을 숙달하기는 어렵지 않다.

난 아름다운 두 도시를 잃었다. 
더 넓게는 내가 소유했던 얼마간의 영토와 두 강과 하나의 대륙을.
그것들이 그립지만 그렇다고 재앙은 아니었다.

- 당신(그 장난스런 목소리, 멋진 제스쳐)을 잃어도  아니 거짓말은 못할 것 같다. 
분명 잃는 기술을 숙달하긴 별로 어렵지 않다.
(고백하라!) 그것이 재앙처럼 보이긴 해도.

사진 gamchoo