명시‎ > ‎동유럽‎ > ‎헝가리‎ > ‎

잠자는 릴러에게 - 초코너이 비테즈 미하이

게시자: 성우넷, 2018. 7. 18. 오후 5:08   [ 2018. 7. 18. 오후 5:08에 업데이트됨 ]



너희들 시원한 바람들아
불어오더라도, 살며시 오너라,
천천히 조용조용하게
흘러가거라, 작은 시내들아,
향기 나는 꽃들아
향기를 뿜어내거라.
쉿! 목동과 소녀들이여
여기 이 숲에서 쉬고 있다네
나의 릴러가 살포시 잠이 든 채로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