명시‎ > ‎미국, 캐나다‎ > ‎

가여워 마세요 - 에드나 빈센트 말레이




날 가여워 마세요, 달이 이지러진다고, 

썰물이 바다로 밀려간다고, 
한 남자의 사랑이 그토록 쉬 사그라든다고,

나는 알지요. 사랑이란 바람 한 번 불면 
떨어지고 마는 활짝 핀 꽃일 뿐임을.
계산 빠른 머리는 언제나 뻔히 아는 것을 
가슴은 늦게야 배운다는 것, 그것만 가여워하세요.